검색

북 대홍단군종합농장의 감자연구소 조직배양실

가 -가 +

통일신문
기사입력 2020-07-30

북한은 기후가 춥고 산악지대가 많아 논농사보다는 밭농사가 많이 이루어지는 지역이다. 이런 특성 때문에 북한의 양강도와 함경도에서는 감자농사를 많이 짓는다. 순박한 양강도 사람들을 돌감자라는 애칭으로 부르기도 한다. 양강도의 대홍단군은 농업과학원 감자연구소가 설립되면서 감자 생산을 적극적으로 늘리고 있다. 또 전통적인 감자요리뿐 아니라 새로운 감자요리 개발을 활발히 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통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