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美, 대북전단 논란에 입장 밝혀

가 -가 +

통일신문
기사입력 2020-07-22

미국 국무부가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 논란에 대해 우리는 국제사회와 협력해 북한 인권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정보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하고 북한의 인권존중을 촉진할 것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16일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대북전단 살포가 북한 주민들의 알 권리 충족에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지적에 대한 VOA의 논평 요청에 이같이 밝혔다.

탈북민 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의 박상학 대표는 13(현지시간) 미국 워싱턴포스트(WP)에 기고문을 보내 전단 살포를 저지하는 한국 정부를 비판했다. 이에 통일부 당국자는 대북전단 살포는 북한 주민의 알 권리 충족에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반박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통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