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폴란드 북에 설탕 166톤 지원

가 -가 +

통일신문
기사입력 2012-04-13

폴란드가 북한 어린이 등 취약계층에 고열량 식품에 사용될 설탕 166톤을 지원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이 9일 전했다.

북한주재 폴란드 대사관은 지난해 유엔의 세계식량계획에 기부한 15만6천 여 달러의 지원금 중 일부로 구입한 설탕 166톤이 지난달 24일 전달했다.

세계식량계획은 이번에 지원된 설탕은 기본 재료로 고열량 식품 등을 만들어 춘궁기 식량난이 심각한 북한의 북동부 지역 취약계층에 분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통일신문. All rights reserved.